제천시, '생활SOC복합화사업 4건 선정' 도심 전략사업 추진

이정은 기자 | 기사입력 2019/10/30 [11:12]

제천시, '생활SOC복합화사업 4건 선정' 도심 전략사업 추진

이정은 기자 | 입력 : 2019/10/30 [11:12]

▲국민체육센터 건립 구상도. /제천시청 제공     © 충북넷

 

제천시는 금년 상반기 중 북부 도심 신월동 부지에 생활밀착형 국민체육센터 건립(총사업비 116억 원)과 탁구센터 건립(총사업비 20억 원) 등이 확정되었다고 30일 밝혔다.

 

이를 통해 제천시는 행복주택·산업단지 등 북부권 시민들의 체육복지 향상과 도심 활성화의 확실한 교두보를 확보했으며, 지난 9월 본 사업의 실시설계 공모가 실시되며 사업 추진에도 속도를 더하고 있다.

  

또한, 2019년 시민문화타워 건립을 위한 특별교부세 확보와 함께 생활문화센터(20억), 다함께돌봄센터(7천만원) 건립사업이 정부 생활SOC복합화 공모사업에 선정됐다.

  

이로 인해 제천화재참사로 인한 지역의 침체된 경제와 정서 회복을 위한 시민문화타워 사업에도 재정 숨통이 트이며 가속도가 붙기 시작했다.

  

시민문화타워는 계획설계와 시민설명회를 마치고 이미 실시설계 등 시설 구체화 단계에 이르러 있다.

  

아울러, 원도심 활성화를 위한 제천예술의전당 및 여름광장사업(총사업비 480억)도 설계 공모에 돌입하고, 시민주차타워의 확장 공사도 투자심사 및 국비 확보가 가시화 되는 등 도심 내 주요 전략시설 마련의 전기가 마련되고 있다.

 

제천시에서는 내년부터 국민체육센터, 탁구센터, 시민문화타워 복합화 사업, 시민주차타워 등의 주요 사업들이 줄줄이 착공 단계에 이르러 도심 활력 증진을 위한 성과가 가시적으로 드러날 것이라는 전망이다.

  

여기에 더해 도심 동부지역에 충북도 자치연수원이전 유치와, 강제동 남부생활체육공원 건립의 구체화에 힘쓰는 한편 건립 예정 중인 각 시설간의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수 있도록 공정과 기능의 연계 방안 또한 적극 발굴한다는 방침이다.

 

제천시는 민선7기 시정목표인 “머물고 싶은 자연치유도시 제천”에 걸맞은 원도심 활력 증진을 위한 다양한 사업발굴은 물론 기존 4계절 축제의 도심 연계를 통해 침체된 원도심에 새 활력을 불어 넣고 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암예방 10대 수칙 스티커
메인사진
포토뉴스
암예방 10대 수칙 스티커
이전
1/10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