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무예소설·시나리오·웹툰 공모전 시상식 개최

3개 분야, 대상 포함 수상자 14명 최종 선정

김택수 기자 | 기사입력 2019/12/13 [16:32]

충북도, 무예소설·시나리오·웹툰 공모전 시상식 개최

3개 분야, 대상 포함 수상자 14명 최종 선정

김택수 기자 | 입력 : 2019/12/13 [16:32]

▲‘2019 무예소설·무예시나리오·무예웹툰 공모전‘ 통합시상식. /충북도청 제공     © 충북넷

 

[충북넷=김택수 기자] 충북도가 무예문화콘텐츠 육성을 위해 추진한 ‘2019 무예소설·무예시나리오·무예웹툰 공모전‘ 우수작 시상식을 13일 충북도청 대회의실에서 개최했다.

 

충북도가 주최하고 (사)한국소설가협회, (사)한국시나리오작가협회, (재)충북문화재단이 각각 주관한 이번 공모전은 충북도가 무예 기반 문화콘텐츠의 육성을 위해 올해 처음으로 추진한 사업이다.

 

공모 기간 동안 총 61편의 작품이 접수되어 뜨거운 경쟁을 펼친 결과 엄정한 심사를 거쳐 소설 3편, 시나리오 4편, 웹툰 7편, 총 14편의 작품이 올해의 수상작으로 최종 선정됐다.

 

수상자들에게는 각각 상금과 상패가 수여 될 뿐만 아니라, 소설분야 신인 수상자에게 (사)한국소설가협회 등단 작가로 인정되며, 시나리오분야 수상자에게는 (사)한국시나리오작가협회 정회원 자격이 부여된다.

 

이시종 충북도지사는, “예로부터 문(文)에 비해 저평가되어온 무(武)를 재조명하고 고부가가치 무예 문화콘텐츠산업 진흥을 위해 올해 처음 공모전을 시행했고, 무예가 문화콘텐츠와 결합되어 새로운 문학 장르로 자리 잡는 것이 우리의 최종 목표”라고 밝혔다.

 

이에 무예소설 문학상을 주관한 (사)한국소설가협회(이사장 김지연)는 이번 공모전에 대해 “충북이 선점한 무예 콘텐츠의 소재 확장성이 넓어 장래성이 있고, 특히 젊은 작가의 호응이 많았다.”면서 “첫 번째 공모라는 한계성을 잘 극복했으며, 내년부터 작가에게 충분한 집필시간이 주어진다면 올해보다 더 수준 높은 작품이 나올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정정순 국회의원, 청주시의회 방문 '참관'
메인사진
포토뉴스
[포토뉴스] 정정순 국회의원, 청주시의회 방문 '참관'
이전
1/17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