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달장애청소년 맞춤형 직업교육, 산·관·학이 함께 나서다

충북교육청, 대학교·장애인표준사업장·한국장애인고용공단 충북지사와 업무협약 체결

이정은 기자 | 기사입력 2020/01/28 [15:40]

발달장애청소년 맞춤형 직업교육, 산·관·학이 함께 나서다

충북교육청, 대학교·장애인표준사업장·한국장애인고용공단 충북지사와 업무협약 체결

이정은 기자 | 입력 : 2020/01/28 [15:40]

발달장애 청소년 직업능력개발 및 취업지원 연계 교육’을 위한 업무협약식(좌측부터 박병일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충북지사장, 공병영 충북도립대 총장, 오경나 충청대 총장, 송승호 충북보건과학대 총장, 김병우 충청북도교육감, 이원률 행복누리 대표, 조상욱 행복모아 대표, 김기섭 밝은누리 대표). /충북교육청 제공   © 충북넷

 

[충북넷=이정은 기자] 충북교육청이 ‘발달장애 청소년 직업능력개발 및 취업지원 연계 교육’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지역 대학(충북보건과학대, 충청대, 충북도립대)과 장애인 표준사업장(행복모아(SK하이닉스),행복누리(LG화학), 밝은누리(LG생활건강)),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충북지사와 체결했다.


협약체결을 통해 도교육청은 맞춤형 취업 지원 교육을 위한 교육생 선발, 교육과정 개발 등을 지원한다.


특히, 충북보건과학대학교에서는 1월부터 충북도내 발달장애 청소년 10명을 대상으로 직무능력·직업능력개발 훈련, 통합건강증진훈련 등 직업교육이 운영되고 있으며, 이 교육이수자에게 장애인표준사업장 취업을 위한 우선 면접의 기회가 제공될 예정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발달장애 청소년의 지역사회 기업 맞춤형 직업교육 제공의 기회가 확대되고 취업이 증대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충북대 도서관, 지역민과 함께하는 복합문화공간으로 재탄생!
메인사진
포토뉴스
충북대 도서관, 지역민과 함께하는 복합문화공간으로 재탄생!
이전
1/13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