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군 소수면, 익명 기부자 또 나타나

“어려운 시기에 좋은 곳에 사용해 달라” 편지 남겨

오홍지 기자 | 기사입력 2020/03/19 [16:49]

괴산군 소수면, 익명 기부자 또 나타나

“어려운 시기에 좋은 곳에 사용해 달라” 편지 남겨

오홍지 기자 | 입력 : 2020/03/19 [16:49]

▲ 지난 18일 소수면사무소에 익명의 기부자가 놓고간 봉투 속 현금. /괴산군 제공  © 오홍지 기자


[충북넷=오홍지 기자] 코로나19 사태로 온 나라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괴산군 소수면에 익명의 기부천사가 또 나타나 훈훈함을 전하고 있다.

 

괴산군에서만 청천면, 문광면에 이어 벌써 세 번째다.

 

괴산 소수면(면장 박설규)에 따르면 지난 18일 아침 면사무소로 출근한 한 직원이 문 앞에 놓인 흰 봉투를 발견했다.

 

봉투 안에는 ‘수고 많으시다.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적지만 좋은 곳에 사용해주면 고맙겠다’는 손 편지와 함께 현금 20만 원이 들어있었다.

 

박설규 소수면장은 “코로나19로 국가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따뜻한 마음을 보내준 익명의 기부자께 깊이 감사드린다”며 “국민 한 사람 한 사람의 이러한 온정이 모이면 코로나19와 같은 국가적 위기상황도 빨리 극복될 수 있을 것”이라며 고마움을 전했다.

 

한편, 후원금은 충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로 전달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충북대, 2020 창의적 아이디어 공모전 개최
메인사진
포토뉴스
충북대, 2020 창의적 아이디어 공모전 개최
이전
1/12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