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선거회계 부정 의혹’ 정정순 의원 수사 속도

오홍지 기자 | 기사입력 2020/06/26 [16:30]

검찰 ‘선거회계 부정 의혹’ 정정순 의원 수사 속도

오홍지 기자 | 입력 : 2020/06/26 [16:30]

[충북넷=오홍지 기자] 검찰이 4·15 총선 회계부정 의혹을 받는 더불어민주당 정정순 국회의원(청주 상당) 지역사무실 등에 대한 압수수색을 하는 등 수사에 속도를 내고 있다.


26일 지역 정치권과 정 의원 지역사무실 등에 따르면 청주지검은 이날 오전 정 의원 지역사무실에 수사관을 보내 3시간 정도 회계서류와 PC 자료 등을 압수수색했다.

이 외에도 자원봉사자 명단의 유출 경로를 확인하기 위해 청주시자원봉사센터도 압수수색 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이들 자료를 분석한 뒤 정 의원 소환 여부를 결정할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4월 15일 치러진 국회의원선거에서 당선된 정 의원은 자신의 선거캠프 회계책임자였던 A씨로부터 피소됐다.

A씨는 선거 이후 보좌관 자리 등을 놓고 정 의원 측과 갈등을 빚은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최근 A씨가 제출한 회계자료 등을 토대로 정 의원 선거캠프 관계자 4~5명을 참고인 자격으로 조사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런 가운데 지역 정치권에서는 몇몇 지방의원이 총선 당시 정 의원에게 정치자금을 건넸다는 소문도 돌고 있어 검찰 수사결과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현재 정 의원은 부장검사 출신 변호사를 선임해 검찰 수사에 대응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충북뉴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충북대, 2020 창의적 아이디어 공모전 개최
메인사진
포토뉴스
충북대, 2020 창의적 아이디어 공모전 개최
이전
1/12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