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소방본부 통합신청사, 오는 2021년 6월 준공… 건립 위한 첫삽

김연상 본부장 공사현장 방문·안전시공 독려

오홍지 기자 | 기사입력 2020/06/29 [19:02]

충북소방본부 통합신청사, 오는 2021년 6월 준공… 건립 위한 첫삽

김연상 본부장 공사현장 방문·안전시공 독려

오홍지 기자 | 입력 : 2020/06/29 [19:02]

▲ 충북소방본부 통합청사 건립을 위한 첫삽. /충북소방본부 제공  © 오홍지 기자


[충북넷=오홍지 기자] 충북소방본부 통합청사가 오는 2021년 6월 준공을 목표로, 지난 4일 건립을 위한 첫삽에 들어갔다.

 

김연상 충북소방본부장은 29일 청주시 청원구 사천동 91-18번지 일원에 공사 중인 충북소방본부 통합청사 건립현장을 방문해 공사 추진 상황을 점검했다.

 

김 본부장은 통합청사 공사현장을 둘러보며, 공사업체의 추진계획을 듣고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고, 공정표대로 성공적인 청사 건립을 위해 힘써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하였다.

 

충북소방본부는 분산배치된 도 지휘부와 상황실을 일원화하여 자원의 통합관리 및 재난대응 컨트롤타워 기능을 강화하고, 각종 재난사고에 신속한 대응·지휘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통합청사 건립을 추진하고 있다. 3500㎡ 부지에 건축 연면적 2835.44㎡로 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로 지어질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충북대, 2020 창의적 아이디어 공모전 개최
메인사진
포토뉴스
충북대, 2020 창의적 아이디어 공모전 개최
이전
1/12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