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영민, 성난 여론에 반포 아파트 매각…거취 논란 수그러드나

충북넷 | 기사입력 2020/07/08 [22:19]

노영민, 성난 여론에 반포 아파트 매각…거취 논란 수그러드나

충북넷 | 입력 : 2020/07/08 [22:19]

 

그간 부동산 문제로 논란에 휩싸였던 노영민 대통령비서실장이 8일 이달내 서울 서초구 반포 소재 아파트를 매각하겠다는 결단을 내렸다.

 

이에 따라 사퇴설까지 제기되던 노 실장의 아파트 매매를 둘러싼 논란이 수그러들지 주목된다.

 

노 실장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자신이 보유한 서울 서초구 반포 소재 아파트와 충북 청주 소재 아파트 중 청주 아파트를 매각하게 된 배경을 설명한 뒤 "의도와 다르게 서울의 아파트를 남겨둔 채 청주의 아파트를 처분하는 것이 서울의 아파트를 지키려는 모습으로 비쳐 국민의 눈높이에 미치지 못했다"면서 "송구스럽다"고 말했다.

 

노 실장은 그러면서 "가족의 거주 문제가 해결되는 대로 이달 내에 서울 소재 아파트도 처분하기로 했다"며 "이번 일을 계기로 앞으로 저 자신을 다시 한 번 돌아보고 엄격히 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5일 청주 소재 아파트를 매각한 데 이어 이달내 반포 아파트까지 처분하게 되면 노 실장은 무주택자가 될 전망이다.

 

앞서 노 실장은 지난 2일 내부 회의에서 2주택 이상을 소유하고 있는 청와대 비서관급 이상 고위직에게 이달 중으로 처분할 것을 재차 권고하고, '솔선수범' 차원에서 자신이 보유한 2채 중 청주 소재 아파트를 매각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그러나 반포가 아닌 청주 소재 아파트를 매각하는 것을 두고 '강남 불패' 신화만 재확인한 게 아니냐는 비판 여론이 제기됐다.

 

노 실장의 이번 결단은 자신의 부동산 문제를 둘러싼 논란이 정부의 정책 추진에 부담이 돼선 안 된다는 판단이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여권에서조차 비판론이 제기되면서 자신의 거취 문제까지 거론되는 상황을 조기에 매듭짓겠다는 의도도 깔려 있는 것으로 읽힌다.  

 

이와 관련, 당권도전에 나선 이낙연 의원은 지난 7일 노 실장의 논란에 대해 "좀 아쉽다는 생각이 든다"며 "합당한 처신, 합당한 조치가 있길 기대한다"고 지적한 데 이어 이날에도 "그 아파트가 문제가 됐고, 국민들의 분노를 샀다면 그에 합당한 조치를 취하는 것이 옳겠다. 본인께도 그 말씀을 드렸다"고 반포 아파트 처분을 압박했다.

 

김태년 민주당 원내대표도 한 매체에 출연해 “국민 눈높이에서 보면 여러 비판받을 소지가 있다”며 우회적으로 비판했고, 김남국 의원은 전날 라디오 인터뷰에서 곽상도 미래통합당 의원의 부동산 수익을 비판하면서 노 실장도 "같은 잣대에서 본다면 매우 부적절한 행동으로 보인다"며 "지역구 주민들에게도 미안한 마음을 갖는 게 맞지 않나 싶다"고 지적했다.

 

노 실장이 청주에 이어 반포 아파트까지 모두 처분하겠다는 입장을 밝히면서 여론 악화에 따른 거취 논란이 수그러들지 주목된다. 

 

당장 이 의원은 라디오 인터뷰에서 노 실장의 사퇴론에 대해 "거기까지는 생각하지 않았다"고 선을 그었다.

 

다만, 기존 청주 아파트 매각에 이은 반포 아파트 처분으로 의도치 않게 ‘절세’를 하게 되면서 그에 따른 부담은 남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와 함께 노 실장의 결단에 따라 다주택인 청와대 참모진의 주택 매각도 이어질 것으로 점쳐진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뉴스1과 통화에서 "노 실장이 결단을 내리신 만큼 청와대 내 다주택자들도 매각을 안 하긴 어렵지 않겠느냐"라고 말했다. 청와대에 따르면, 청와대내 다주택자는 김조원 민정수석 등 11명이다. 이들에게 주어진 시한도 이달 내다.

 

/뉴스1

  • 도배방지 이미지

  • 장용주 2020/07/09 [18:08] 수정 | 삭제
  • 대통령비서실장 지위가 아니었으면 1주택 문제가 안됬을 것인데. 비서실장위치에 있는 바람에 기레기들 구설수에 올라 애꿋게 무주택자가 됬구나. 이제 그네들 차례이니 두고 볼 일이다 나비효과가 있을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탄생 100주년 기념 '박래현, 삼중통역자'전시 작품
메인사진
포토뉴스
[포토뉴스] 탄생 100주년 기념 '박래현, 삼중통역자'전시 작품
이전
1/18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