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원대-(주)서원양행, 산학협력 체결

오홍지 기자 | 기사입력 2020/10/13 [23:08]

중원대-(주)서원양행, 산학협력 체결

오홍지 기자 | 입력 : 2020/10/13 [23:08]

▲ 중원대-서원양행 협약식. /중원대 제공  © 오홍지 기자


[충북넷=오홍지 기자] 중원대학교 산학협력단(단장 강종훈)은 13일 대학본부에서 (주)서원양행(대표이사 이광)과 우수한 기술 인력의 양성 등에 관한 산학협력 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은 중원대 김두년 총장과 (주)서원양행 이 광 대표이사를 비롯한 주요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괴산 관내 강소기업인 (주)서원양행과 산학협력의 연계적인 발전과 지역사회의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할 기술 인력의 양성·확보 및 기업발전에 공동 노력을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이들 양 기관은 ▲산학협력 공동 및 위탁 연구 참여 ▲교육과정, 현장실습, 인턴실습 등 공동교육 프로그램 개발 및 참여 ▲세미나, 워크숍 등을 통한 최신 기술 및 산업동향에 관한 정보 공유 ▲취업 및 고용 정보 공유 ▲전문인력 양성과 교육을 위하여 시험 분석 및 연구용 고가 장비· 시설의 공동 활용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LINC+) 육성사업에서 운영하는 사업 등을 위해 서로 협력할 예정이다. 

 

김두년 총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의 지속 가능한 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끊임없는 변화와 혁신을 통한 미래 신기술개발로 시장을 선도하는 (주)서원양행과의 시너지 효과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주)서원양행 이 광 대표이사는 “중원대학교와의 협력을 통해 더욱 연구기술개발에 매진하여 지역산업 발전에 기여하고 나아가 글로벌 기업으로 역량을 펼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양 기관의 동반 성장을 위한 실질적인 협력을 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주)서원양행은 점적관수 제품 제조 부문과 골프장 스프링클러 시스템 설계 및 시공부문의 부동의 1위 자리를 지키고 있으며, 전세계 70여 개국 대리점을 통해 진정한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는 기업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탄생 100주년 기념 '박래현, 삼중통역자'전시 작품
메인사진
포토뉴스
[포토뉴스] 탄생 100주년 기념 '박래현, 삼중통역자'전시 작품
이전
1/18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