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중동지역 화상상담 통해 748만 달러 성과

민정홍 기자 | 기사입력 2020/10/14 [17:30]

충북도, 중동지역 화상상담 통해 748만 달러 성과

민정홍 기자 | 입력 : 2020/10/14 [17:30]

 

 

 

충북넷=민정홍 기자] 충북도는 최근 추진한 중동지역 화상상담회를 통해 748만 달러의 상담성과를 올렸다고 밝혔다.

 

충북도와 한국무역협회 충북지역본부는 도내 20개 기업을 대상으로 915일과 107~8일 두 차례에 걸쳐 중동지역 화상상담 지원사업을 추진했다.

 

중동 6개국(사우디아라비아, 아랍에미리트, 리비아, 바레인, 요르단, 카타르) 61개 바이어와 107건의 상담을 진행했다.

 

중동지역 화상상담 지원사업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당초 예정되었던 홍콩 메가쇼 참가가 불가능해짐에 따라 충북도가 전환 추진하는 사업이다.

 

9월에 개최된 1차 지원 사업에는 굿모닝상사(소독·탈취제), 네츄어스베스트푸드(스낵), 레보아미(화장품), 바이오폴리텍(화장품, 미용식품), 아미셀인터내셔널(화장품), 아이배냇()(유아용식품), 에이치앤비나인(화장품), 제이케이글로벌인더스트리(주방싱크볼), 파이온텍(화장품), 팜스킨(화장품)이 참여해 55, 250만 달러 상당의 상담 성과를 올렸다.

 

2차 지원사업에는 52498만 달러 상당의 상담 성과가 집계됐으며 국제제과(사탕·과자), 금강B&F(음료), 백코리아(색조화장품), 리앤씨바이오(샴푸,건강기능식품), 승현기업(폴리우레탄폼), 알루폼스코리아(알루미늄 거푸집), 엠케이생명과학(사료첨가제), 제이디에스베이직(유아용의류), 케스케이드테크(절삭공구), 한길에스브이(카고크레인)이 참여했다.

 

중동지역 화상 상담은 인터넷 화상 프로그램 줌(ZOOM)을 활용하여 각 기업과 바이어, 통역이 각자의 사무실에서 접속하는 3자 상담 방식으로 진행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탄생 100주년 기념 '박래현, 삼중통역자'전시 작품
메인사진
포토뉴스
[포토뉴스] 탄생 100주년 기념 '박래현, 삼중통역자'전시 작품
이전
1/18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