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상의 충북일자리이음센터, 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 투어링 성료

오홍지 기자 | 기사입력 2020/11/19 [18:55]

청주상의 충북일자리이음센터, 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 투어링 성료

오홍지 기자 | 입력 : 2020/11/19 [18:55]

▲ 정보통신산업진흥원. /청주상공회의소 제공  © 오홍지 기자


[충북넷=오홍지 기자] 충북일자리이음센터(설치기관 청주상공회의소)는 지역 인재와 충북 혁신도시 공공기관과의 취업 연계를 위해 지난 17~19일까지 3일간 ‘2020년 충북지역대학생 이전 공공기관 투어링’을 가졌다.

 

이번 행사는 도내  대학 재학생들에게 충북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을 소개하고 체험하게 함으로써 우리지역 대학생들에게는 양질의 일자리를, 이전 공공기관에는 우리지역 우수인재를 더 많이 채용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기 위해 마련됐다.

 

4개 충북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한국소비자원, 한국고용정보원, 한국가스안전공사, 정보통신산업진흥원)과 4개 대학(건국대글로벌캠퍼스, 교통대, 서원대, 충북대) 120여명의 대학생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기관당 30명이하의 규모로 투어링이 이뤄졌다.

 

주요내용은 해당 공공기관 소개, 채용분야 및 직무 설명회, 지역인재로 채용된 취업선배들로부터 취업에 성공하기까지의 노하우를 얻을 수 있는 멘토링, 자유로운 분위기에서의 질의응답, 공공기관 이곳 저곳을 둘러볼 수 있는 투어링 등이었다.

 

특히, 이전공공기관 취업을 희망하는 학생들에게 양질의 취업정보를 제공하고, 공공기관별 맞춤형 취업전략을 수립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국소비자원 투어에 참여한 한 학생은 “선배와의 만남을 통해 취업과 관련된 생생한 팁을 들을 수 있었고 기관에서 구체적으로 무엇을 하는지 곳곳을 투어할 수 있어서 유익했다”고 말했다. 

 

충북일자리이음센터 관계자는 “참여학생들의 전공에 맞춰 기관별 투어가 진행돼 도내 우수 청년인력들이 충북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에 실제 취업으로 연계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지난해부터 시작해 올해까지 300여명의 충북지역 학생들이 참여하는 등 학생들 사이에서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충북 혁신도시에 위치한 ‘충북일자리이음센터’는 고용노동부와 충북도가 주관하고 청주상공회의소가 운영하고 있으며, ‘지역산업맞춤형 일자리창출사업’의 일환으로 작년 3월 개소해 공공기관뿐 아니라 진천·음성지역을 비롯한 중부지역의 스마트IT산업분야 취업 연계를 위한 각종 고용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 한국가스안전공사. /청주상공회의소 제공  © 오홍지 기자

 

▲ 한국고용정보원. /청주상공회의소 제공  © 오홍지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김병우 충북도교육감, 수능 시험 현장 둘러보며 점검
메인사진
포토뉴스
[포토뉴스] 김병우 충북도교육감, 수능 시험 현장 둘러보며 점검
이전
1/19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