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풍정사계, 정부 주관 우수문화상품 지정

풍정사계 전통주, 식품분야 청주시 최초 우수문화상품(K-RIBBON) 지정

오홍지 기자 | 기사입력 2021/01/13 [15:53]

청주 풍정사계, 정부 주관 우수문화상품 지정

풍정사계 전통주, 식품분야 청주시 최초 우수문화상품(K-RIBBON) 지정

오홍지 기자 | 입력 : 2021/01/13 [15:53]

▲ 풍정사계, 문화체육관광부ㆍ농림축산식품부 주관 우수문화상품 지정(풍정사계). /청주시 제공  © 오홍지 기자


[충북넷=오홍지 기자] 청주시 농업기술센터에서 육성한 ‘풍정사계’전통주가 문화체육관광부와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우수문화상품(K-RIBBON)으로 지정됐다.

 

13일 청주시에 따르면 1차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품질심사와 2차 문화체육관광부, 농림축산식품부 문화 가치심사를 거쳐 최종 우수문화상품으로 지정됐다.

 

풍정사계는 ▲국산 소재 원료 사용 ▲상품 차별성과 독창성 ▲판매실적 ▲외국인 선호와 글로벌 적합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번에 우수문화상품으로 지정된 풍정사계는 춘(약주), 하(과하주), 추(탁주), 동(증류식소주 25%, 42%)으로 구성돼 있다.

 

또, ▲미국, 벨기에 정상회담 만찬주, 평창패럴림픽 개회식 만찬주, 포스코 창립 50주년 기념 만찬주로 선정 ▲미국 1만 5000달러 수출 ▲대한민국 주류대상 수상 등의 실적이 있다.

 

시 관계자는 “식품분야에서 청주시 최초로 풍정사계가 우수문화상품으로 지정돼 너무 자랑스럽다”며 “앞으로도 청주시와 우리나라를 대표할 수 있는 우수한 식품을 발굴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우수문화상품 지정제도는 우리나라의 문화적 가치를 담은 우수문화상품을 지정해 한복의 옷고름 모양을 딴 K-RIBBON 마크를 부착하고, 체계적인 관리와 브랜드 마케팅을 통해 코리아 프리미엄을 창출하고자 하는 제도로 지난 2015년 11월부터 시행됐으며, 문화콘텐츠, 한복, 공예품, 한식, 식품 등 한국을 대표할 수 있는 문화상품들을 대상으로 한다. 

 

한편, 우수문화상품으로 지정돼 시상금 500만 원과 관련 부서에서 실시하는 각종 사업과 연계해 국내‧외 유통, 홍보, 투자 등을 지원받게 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증평공장 화재, 검은 연기 청주도심으로 검은 띠 형성
메인사진
포토뉴스
증평공장 화재, 검은 연기 청주도심으로 검은 띠 형성
이전
1/4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