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농기원, 농촌융복합산업 시범 사업 본격 시동

"농산물 고부가가치 창출로 농촌에 희망을 불어넣다"

충북넷 | 기사입력 2021/03/05 [09:09]

충북농기원, 농촌융복합산업 시범 사업 본격 시동

"농산물 고부가가치 창출로 농촌에 희망을 불어넣다"

충북넷 | 입력 : 2021/03/05 [09:09]

 

▲ 충북농업기술원    

 

충북농업기술원(원장 송용섭)은 농촌에 희망을 더하고 도시민에게는 농업의 융복합 가치 확산을 위한 농촌융복합산업 활성화 시범 사업에 국도비 포함 135천만원을 전격 투입한다고 밝혔다.

 

올해 추진되는 사업은 특산자원 융복합 기술지원 농가형 가공상품 마케팅 기술지원 농촌융복합산업 소득화 마케팅 지원 농촌융복합 마케팅 미디어 육성 등 4종으로 청주, 충주를 포함한 5개소에 사업이 펼쳐진다.

 

이중 특산자원 융복합 기술지원 사업은 지역자원과 특화품목을 활용한 R&D 기술을 연계한 공모사업으로 괴산군과 진천군에서 진행된다.

괴산군에서 추진되는 2년차 사업은 찰옥수수·유색벼·산양유를 활용한 결합상품 개발 및 논 그림 카페를 조성하는 것으로 소비자 이목을 끌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농업경영체에서 생산한 농가형 가공상품의 디자인 개선, ·오프라인 판매망 구축을 위한 맞춤형 마케팅 기술지원 등 농가 소득 향상에 적극 앞장설 계획이다.

 

특히, 청주시, 충주시, 진천군에서 올해 신규 사업으로 추진되는 농촌융복합 마케팅 미디어 육성사업은 1인 미디어 시대를 맞아 온라인 플랫폼 활용 농업인 크리에이터 양성하고 시장 개척에도 혼신의 힘을 다할 예정이다.

 

도 농업기술원 농촌자원과 신형섭 과장은 농촌융복합산업 이야말로 농업의 고부가가치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 주역으로 미래성장 가능성이 무궁무진하다.” 라며, “다양한 6차 산업 기술 투입은 농촌의 수익모델 변화를 주도하는 핵심 사업으로 앞으로도 지속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음성예총, ‘봄’주제 복도 갤러리 미술협회 작품전
메인사진
포토뉴스
[포토뉴스] 음성예총, ‘봄’주제 복도 갤러리 미술협회 작품전
이전
1/11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