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에 고속도로가 신설된다...6개 시·군을 잇는 새로운 고속도로 신설

이하나 기자 | 기사입력 2021/09/23 [13:55]

증평에 고속도로가 신설된다...6개 시·군을 잇는 새로운 고속도로 신설

이하나 기자 | 입력 : 2021/09/23 [13:55]

▲ 남북6축 도로망(신설) 노선도증평군 제공.     ©

 


[충북넷=이하나 기자] 충북 진천~증평~청주~보은~옥천~영동 등 6개 시·군을 잇는 새로운 고속도로 신설이 추진된다.


국토교통부는 지난 16일 연천~서울(강일IC)~진천~증평~~합천을 연결하는 남북6축 신규 도입을 골자로 한 제2차 국가도로망종합계획(2021∼2030년)을 발표했다.


국토교통부가 도로정책심의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최종 확정한 이번 계획에는 중부선과 중부내륙선 사이의 큰 이격거리(약 73km)를 보완하기 위해 신규로 남북6축을 반영했다. 이번에 반영된 남북6축 도로망 중 연천~진천 구간은 기존 도로망으로 활용하고, 진천~합천 구간은 도로를 신설하는 것을 내용으로 하고 있다.


홍성열 군수는“충북도내 11개 시·군 중 유일하게 고속도로가 통과하지 하지 않는 증평군은 신규로 반영된 연천~증평~합천 간 남북6축과 기존에 반영된 보령~증평~울진 간 동서5축 고속도로가 신설될 경우 향후 지역발전이 한층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제2차 도로망 종합계획을 이달 중 고시할 예정이며 종합계획의 정책방향에 맞춰 건설계획과 관리계획도 단계적으로 발표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