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인물] 전국이·통장연합 충북지부장에 김병태 씨 당선

박찬미 기자 | 기사입력 2021/03/10 [14:06]

[새인물] 전국이·통장연합 충북지부장에 김병태 씨 당선

박찬미 기자 | 입력 : 2021/03/10 [14:06]

▲ 김병태 지부장. /충주시 제공  © 박찬미 기자

[충북넷 충주=박찬미 기자] 충주시 이·통장협의회 김병태(64) 회장이 (사)전국이통장연합회 충북지부장에 당선됐다.

 

전국이통장연합회 충북지부는 지난 8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정기회의를 열고 향후 2년간 충북도 이·통장연합회를 이끌어갈 임원을 선출했다고 10일 밝혔다.

 

김 회장은 2005년부터 16년 동안 동량면 운교 1리 이장을 역임하고, 2019년부터 충주시 이·통장협의회장을 역임하는 등 지역사회를 위해 헌신·봉사해 왔다.

 

김병태 회장은 “코로나로 모두가 힘들어하는 상황 속에서 충북도 이·통장들의 대표라는 중책을 맡겨준 데 감사와 동시에 막중한 책임을 느낀다”라며 “함께 당선되신 임원진과 도민의 복리증진과 지역발전을 위해 기초행정의 최 일선에 서서 최선을 다하도록 이끌어 가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도민의 건의와 행정에 대한 수요를 위한 가교역할은 물론 도에서 추진하는 각종 현안 사업이 원만히 해결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이·통장들의 역량 강화와 사기진작을 위한 내실 있는 사업 등을 차질없이 구상해 추진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회의에서 부회장에 황은준(49·청주), 권병기(52·제천) 씨, 5명의 임원진을 선출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