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범덕 청주시장, 육거리종합시장 화재현장 방문

화재 조기 발견·신속한 진압, 인명피해 없어

오홍지 기자 | 기사입력 2021/04/14 [16:00]

한범덕 청주시장, 육거리종합시장 화재현장 방문

화재 조기 발견·신속한 진압, 인명피해 없어

오홍지 기자 | 입력 : 2021/04/14 [16:00]

▲ 14일 한범덕 청주시장이 육거리종합시장 화재현장을 방문해 피해 상인들을 위로했다. /청주시 제공  © 오홍지 기자


[충북넷=오홍지 기자] 한범덕 청주시장이 14일 오전 3시 경 화재가 발생한 상당구 석교동 육거리종합시장 현장을 방문해 화재피해와 수습상황 등에 대한 보고를 받고, 시장 상인들을 위로했다. 

 

이날 발생한 화재로 인해 점포 3채가 전소되고, 아케이드 일부가 훼손되는 등 소방서 추정 6500만 원의 피해가 발생했으나,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인적이 드문 새벽시간에 발생해 자칫 대형화재로 번질 가능성이 있었으나, 시민의 신고로 인해 비교적 조기에 진화할 수 있었다.

 

한 시장은 “전통시장은 노후점포가 밀집해 있고 복잡한 시장 구조 상 화재 발생 시 심각한 피해가 발생되므로 시민들이 안심하고 찾을 수 있는 전통시장을 위해 소방, 전기 등의 시설보수 및 사전점검에 힘 써달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전통시장 점포의 화재공제 가입을 독려하기 위해 가입 비용의 70%를 지원하고 있으며, 소방차 진입이 어렵거나 소화전이 부족해 화재에 취약할 것으로 예상되는 곳에 소방함을 시범적으로 설치하는 사업을 추진하는 등 전통시장의 화재 대응능력 강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