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송산1지구·남차1지구 지적재조사사업 일필지측량 시작

오홍지 기자 | 기사입력 2021/05/18 [20:14]

증평군, 송산1지구·남차1지구 지적재조사사업 일필지측량 시작

오홍지 기자 | 입력 : 2021/05/18 [20:14]

▲ 지적재조사사업 측량 모습. /증평군 제공  © 오홍지 기자


[충북넷=오홍지 기자] 증평군이 LX한국국토정보공사 충북지역본부와 함께 송산1지구와 남차1지구 지적재조사사업 추진을 위한 일필지(지적 공부에 등록하는 토지의 법률적인 단위 또는 구역)측량을 시작했다.

 

지적재조사사업은 토지의 실제현황과 일치하지 않는 지적공부 등록사항을 바로잡는 사업이다.

 

군은 지난 1월 증평읍 송산리 152-5번지 일원 624필지(778,835㎡)와 증평읍 남차리 1번지 일원 381필지(491,061㎡)에 대한 지적재조사사업 추진 온라인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지난달 충북도에 지적재조사사업 지구 지정 신청을 하고 지난 7일 지정이 확정됐다.

 

오는 11월까지 경계조정을 위한 측량을 진행하고 경계조정 및 의견수렴 등을 거쳐 사업을 내년 말 완료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운 상황에서도 지구지정 동의서 제출 등 많은 협조에 대해 감사드리며, 앞으로 진행되는 일정에 대해서도 많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