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제천농협 농산물산지유통센터 본격 가동

51억 투입 저온저장고 등 현대화 유통시설 갖춰

이규영 기자 | 기사입력 2021/06/11 [16:30]

남제천농협 농산물산지유통센터 본격 가동

51억 투입 저온저장고 등 현대화 유통시설 갖춰

이규영 기자 | 입력 : 2021/06/11 [16:30]

▲ 남제천농협 농산물산지유통센터가 11일 준공식을 가졌다. / 충북도 제공     ©

 

[충북넷=이규영 기자] 남제천농협 농산물산지유통센터가 11일 준공식을 가졌다.

 

충북도에 따르면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2020년 농산물산지유통센터 건립 지원에 선정된 농산물산지유통센터(APC)는 산지 농산물의 규격화·상품화에 필요한 집하, 선별, 포장, 저장과 출하 등의 복합기능을 갖춘 유통시설이다.

 

남제천농협 농산물산지유통센터는 덕산면 도전리 일원에 국비 포함 총사업비 51억 원을 투입해, 건축연면적 약 2,189규모로 건물 2개 동을 건립했다.

 

저온저장고, 집하선별장, 최신 선별장비 등 현대화된 유통 시설과 장비를 갖췄고, 연간 약 8천톤의 약용작물(황기, 김초 백출 등)과 과수류(사과, 복숭아), 양채류(브로콜리 등)를 처리할 수 있는 복합유통시설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남제천농협은 농산물산지유통센터 활성화를 위해 농가 조직화, 농산물 연중 출하시스템 구축, 대형거래처 발굴 등 산지유통의 핵심역할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정경화 충청북도 농정국장은 코로나19 확산을 비롯해 수입농산물 증가, 비대면 유통 등으로 농산물 유통환경이 많은 어려움에 직면해 있다이번 사업은 농산물 홍수 출하기 물량조절과 품질유지를 위해 반드시 필요한 사업이며, 앞으로도 농업인들의 소득증대를 위해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