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 생태의 보고 '미르숲' 조성 완료… 진천군, 내년부터 관리

현대모비스 공모사업 진행 완료

양영미 기자 | 기사입력 2021/07/12 [10:20]

친환경 생태의 보고 '미르숲' 조성 완료… 진천군, 내년부터 관리

현대모비스 공모사업 진행 완료

양영미 기자 | 입력 : 2021/07/12 [10:20]

▲ 진천 미르숲 전경 / 진천군 제공  © 


[충북넷=양영미 기자] 진천군은 현대모비스의 사회공헌사업인 미르숲 조성이 올해 말 완료돼 2022년부터 진천군이 직접 관리에 들어간다고 12일 밝혔다.

 

해당 사업은 지난 2010년 현대모비스의 공모사업을 통해 진행됐으며 이듬해 공모를 신청한 4개 자치단체 중 진천군이 최종 선정된 바 있다.

 

숲 조성을 위해 현대모비스는 사회공헌사업비로 100억 원을 기부했으며 진천군은 초평면 화산리 산7-1일원 군유림 108ha를 사업대상지로 제공했다.

 

또한 자연환경국민신탁은 사업 시행 주체로 2012년부터 10년간 숲 조성과 관리를 담당해 왔다.

 

사업 추진은 1단계 진천군, 현대모비스, 자연환경국민신탁 사업협력기관 MOU체결(2012) 2단계 자연휴양림 지정, 행정절차 이행, 기본계획, 실시설계(2014) 3단계 자연상생 철학의 숲(자연생태교육관, 습지, 명상숲길), 식생경관디자인야외음악당 조성(2015) 4단계 임도 휴게공간과 약속의 숲 조성(2016) 5단계 요정, 거울의 숲 조성(2017) 6단계 숲 활용 프로그램 단계적 운영, 숲 유지관리(2021)의 과정을 거쳐 진행됐다.

 

이렇게 조성된 미르숲이 진천 대표 관광지인 농다리, 초롱길, 하늘다리와 연결되면서 전국적인 생태 명소로 떠오르고 있다.

 

한편 미르숲은 인공적인 숲 조성을 지양하고 생태환경 보전을 위한 친환경 생태숲으로 조성됐으며 용의 순 우리말인 미르을 합쳐 이름을 붙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