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라이트월드 행정대집행’ 입장 밝혀

법과 원칙 따른 엄중한 대응과 조속한 세계무술공원 정상화 표명

양영미 기자 | 기사입력 2021/07/16 [09:05]

충주시,‘라이트월드 행정대집행’ 입장 밝혀

법과 원칙 따른 엄중한 대응과 조속한 세계무술공원 정상화 표명

양영미 기자 | 입력 : 2021/07/16 [09:05]

▲ 충주시청(충주씨 조형물) 전경 / 충주시 제공     ©

 

[충북넷=양영미 기자] 충주시가 시청 앞 광장 등에서 연일 이어지고 있는 라이트월드 투자자들의 불법 폭력 시위와 거리 가두방송, 전단지 배포행위에 대해 무엇보다도 불편을 감내하고 계신 시민 여러분께 죄송하다고 유감을 표명했다.

  

충주시에 따르면 그동안 시는 충주 관광활성화를 목표로 라이트월드 운영을 위해 사용료 분납, 드라마 촬영 등 적극적으로 지원해 왔으나, 시설 운영과정에서 사용료 체납, 전대 행위, 행정재산 관리해태 등 불법행위가 지속됨에 따라 이에 대한 시정조치를 라이트월드 측에 요구한 바 있다.

 

그러나 라이트월드 측에서는 수차례 사전 안내에도 불구하고 시정조치를 불이행하며 비합법적인 추가 투자자 모집 시도 등 시정 의지가 없는 모습을 보여왔다.

 

이에 충주시에서는 지난 20191031일 사용수익허가를 취소했으며 라이트월드 측에서 시 처분에 대한 취소 청구 소송을 제기했으나, 지난 527일 대법원판결에 따라 시의 허가 취소처분이 최종 확정됐다.

 

충주시는 지방선거에 앞서 개장을 종용한 사실 없음(라이트월드 자체 결정 사항임) 무료입장권 요구 사실 없음 약정서는 상호 협의하여 변경함(수익배분, 입장료 승인 권한 등 시에 유리한 내용도 변경)을 제시하며 투자자 측 주장을 반박했다.

 

충주시 관계자는 장기간 불편을 겪고 계신 시민들께 거듭 죄송하다조속하게 현 상황을 마무리하고 충주세계무술공원을 시민들의 쾌적한 휴식공간이자 역사와 문화가 살아 숨 쉬는 장소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또한, “시민의 불편을 초래하는 일체의 행위나 근거 없는 비방에 대해서는 법과 원칙에 따라 엄중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충주시는 향후 단계적으로 공원 내 조형물을 모두 철거하고, 제반 사항의 문제도 철저히 원칙에 따라 정리한다는 방침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충주시 관련기사목록
  • 충주시 '더 가까이'마을버스 첫 시동
  • 충주시, 공동주택 내 수목부산물 수집 협약
  • 충주시, 앙성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홍성억 위원장 장관표창
  • 충주시농업기술센터, 새싹보리사과즙 ‘사과맛보리’ 출시
  • 조길형 충주시장, ‘현장·적극 행정으로의 발상 전환’ 강조
  • 충주문화원 부설 ‘충주학연구소’ 개소
  • 충주시, 드림파크산단 조성 '청신호'
  • 충주시, 안전하고 쾌적한 녹색도시 구축에 '탄력'
  • 충주시, 2022년도 주요업무계획 보고회 개최
  • 충주시, 충주호 출렁다리 설치 추진 '탄력'
  • 충주시, 수소연료전지차 71대 지원
  • '충주 청명주', 청와대 추석선물로 선정
  • 충주시, 4개 기업과 540억 원 투자유치 협약
  • 충주시립미술관 건립 부지로 ‘호암공원’확정
  • 충주시, '자활근로 사업장 공간확보 및 환경 개선 공모 사업’ 선정
  • 충주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삼화버스와 협업
  • 충주시, 2022년 정부 예산안 7,591억 원 확보
  • 충주시 호암직동, '익명의 이웃돕기 성금 1천만원'
  • 충주시, 유기농산업복합서비스지원단지 조성사업 착공
  • 충주시, 제3회 추경예산 2,099억 원 증액 편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