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수주팔봉 관광·주민 상생 모색'

1일 120대 차박총량제 도입, 달천강 상류와 하류 쪽 출입 제한 등

양영미 기자 | 기사입력 2021/07/23 [14:21]

충주시, '수주팔봉 관광·주민 상생 모색'

1일 120대 차박총량제 도입, 달천강 상류와 하류 쪽 출입 제한 등

양영미 기자 | 입력 : 2021/07/23 [14:21]

▲ 수주팔봉 전경 / 충주시 제공  © 


[충주넷=양영미 기자] 충주시가 차박의 성지 수주팔봉유원지의 관광객·환경·지역주민 상생을 위해 나섰다.

 

코로나19의 장기화에 따라 차박 관광이 활성화되면서 전국 차박 명소들은 쓰레기 불법투기·주차난 등 각종 문제로 골머리를 앓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몇몇 지자체에서는 지역 내 차박·캠핑 장소를 야영 및 취사 금지 구역으로 지정하는 등의 조처를 하고 있다.

 

시는 이러한 상황에서 수주팔봉의 폐쇄보다는 관광객의 만족과 지역주민의 민원 해소 사이의 균형 있는 해답을 찾기 위해 다양한 방안을 추진 중이다.

 

먼저 1일 약 120대의 차량만 출입하도록 수주팔봉 차박 총량제를 도입했다.

 

상수도 보호구역인 달천강 상류와 하류 쪽의 출입을 제한하고 관광객 안전을 위해 재난 안전 CCTV, 자동음성 통보시스템 등도 갖췄다.

 

아울러, 수주팔봉 하상에 임시주차장을 조성해 도로 노견에 다수 차량이 주차해 생기던 통행 및 사고 위험 등 지역주민들과 관광객들의 교통 불편 문제를 해소했다.

 

이외에도 쓰레기 문제 해소를 위한 임시 집하장 설치와 함께 쓰레기 분리배출, 하천 내 식기류 세척 금지 등을 내용으로 하는 클린 차박 캠페인도 전개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충주시 관련기사목록
  • 충주시 '더 가까이'마을버스 첫 시동
  • 충주시, 공동주택 내 수목부산물 수집 협약
  • 충주시, 앙성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홍성억 위원장 장관표창
  • 충주시농업기술센터, 새싹보리사과즙 ‘사과맛보리’ 출시
  • 조길형 충주시장, ‘현장·적극 행정으로의 발상 전환’ 강조
  • 충주문화원 부설 ‘충주학연구소’ 개소
  • 충주시, 드림파크산단 조성 '청신호'
  • 충주시, 안전하고 쾌적한 녹색도시 구축에 '탄력'
  • 충주시, 2022년도 주요업무계획 보고회 개최
  • 충주시, 충주호 출렁다리 설치 추진 '탄력'
  • 충주시, 수소연료전지차 71대 지원
  • '충주 청명주', 청와대 추석선물로 선정
  • 충주시, 4개 기업과 540억 원 투자유치 협약
  • 충주시립미술관 건립 부지로 ‘호암공원’확정
  • 충주시, '자활근로 사업장 공간확보 및 환경 개선 공모 사업’ 선정
  • 충주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삼화버스와 협업
  • 충주시, 2022년 정부 예산안 7,591억 원 확보
  • 충주시 호암직동, '익명의 이웃돕기 성금 1천만원'
  • 충주시, 유기농산업복합서비스지원단지 조성사업 착공
  • 충주시, 제3회 추경예산 2,099억 원 증액 편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