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대청호 안터지구 생태관광지역 활성화'

양영미 기자 | 기사입력 2021/07/28 [17:12]

옥천군, '대청호 안터지구 생태관광지역 활성화'

양영미 기자 | 입력 : 2021/07/28 [17:12]

▲ 대청호 향수호수길 / 옥천군 제공  © 


[충북넷=양영미 기자] 옥천군이 국내 국가하천 최초로 생태관광지역 지정된 대청호 안터지구활성화에 본격 나선다.

 

군은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안내면 장계리, 옥천읍 수북리, 동이면 석탄리, 안남면 연주리로 이어지는 대청호 유역 21km 구역(총면적 43)을 생태관광지로 조성한다는 전략이다.

 

이 전략은 향수호수길을 비롯해 물길 따라 쉼표 정원, 향수바람길, 장계관광지 등 생태관광시설을 차질 없이 완성해나가고 정지용 생가, 옥천전통문화체험관 등 지역의 문화자원과 연계한 스토리를 개발하여 내륙권 힐링공간으로 육성한다는 계획이다.

 

군은 수질환경과 생태계 보전을 위해 지역주민 협동조합을 구성해 대청호 수질오염원 제거에 나서고, 대청호 반딧불이 복원 추진, 생태관광종합계획 등을 수립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환경부, 금강유역환경청, K-water, 충북도 등 관련기관과 협조체계 구축을 통해 생태복원을 위한 기술 및 연구를 지원하고, 대청호 지속가능발전협의회 등을 구성할 예정이다.

 

또한, 지역주민 생태관광 해설사 양성, 대청호 자연환경 보전 교육 프로그램 개발 운영 등 주민 역량 강화 및 지역자원 연계 등에도 힘쓴다.

 

뿐만 아니라, 대청호 환경단체 육성 및 협업을 지원하고, 지역 주민협의체 구성 운영 등 협치 거버넌스 체계 구축에도 나선다.

 

특히,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추진하고 있던 소규모의 반딧불이 복원 활동을 정상궤도에 올려놓을 수 있도록 6억 정도의 기금을 3년간 연차적으로 투입하여 생태관광 활성화를 위해 집중할 계획이다.

  

지난 527일 환경부 국가생태관광지역으로 지정된 대청호 안터지구는 전국에 32개소 생태관광지역중 하천유역에서는 최초이며, 충북도내에서는 2014년도 괴산군 산막이길에 이어 두 번째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옥천군 관련기사목록
  • 옥천군, '제34회 지용제' 개최
  • 옥천군, 아동친화도시 정책추진단 보고회 개최
  • 옥천군, 공무원 노사문화 인증 최우수기관 대통령 표창 선정
  • 2021 옥천 문화재 '야행' 개최
  • 옥천군, 청년 창업 소상공인 점포임차료 추가 지원
  • 옥천읍 금구천 연결 인도교 설치사업 시행 및 도로 통행제한
  • 옥천군, 향수옥천 포도·복숭아 온라인 축제 CM송 공모전 시상
  • 옥천군, 3년 연속 자살예방사업 추진 우수지자체 선정
  • 김재종 옥천군수, 매니페스토 우수사례 경진대회 2개 부문 ‘우수상’ 수상
  • 옥천군, 인재육성에 힘 싣는다
  • 옥천군의회, 도-농간 균형발전을 위한 광역의원 선거구 획정 건의
  • 옥천 ‘충랑’ 포도, 홍콩 수출문 열려
  • 옥천군, 경부고속도로 금강휴게소에 옥천 홍보관 만든다.
  • 옥천군, 예산 6천억원 시대 연다.
  • 옥천군 보건소, 고독사 예방 ‘마음품 안심서비스 앱’ 보급
  • 김재종 옥천군수, 현안사업 국비 확보에 전력
  • 옥천군, ‘따로! 또 같이! 우리동네 20만보’ 온라인 걷기대회 개최
  • 2021년 옥천 문화재 야행, 10월에 만나요~
  • 옥천군, '버스 노사갈등 풀었다'
  • 옥천군, '중소기업 육성자금 이차보전금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