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배터리 2022’개막, 충북 기업 홍보관 운영

글로벌 이차전지 산업의 중심 충북

충북넷 | 기사입력 2022/03/17 [21:28]

인터배터리 2022’개막, 충북 기업 홍보관 운영

글로벌 이차전지 산업의 중심 충북

충북넷 | 입력 : 2022/03/17 [21:28]

 

국내 최대 이차전지 전문 전시회인 ‘인터배터리 2022’가 17일부터 19일까지 3일간 서울 강남구 코엑스 A홀에서 열린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 전지산업협회에서 주관하는 이번 전시회는 올해로 10회째를 맞이했다. 

 

규모면에서는 역대 최대로 지난해보다 200부스가 증가한 총 700개 부스 규모의 전시관이 마련되어 LG에너지솔루션, 삼성SDI, SK온, 국내 배터리 3사 외에도 에너테크인터내셔널, 파워로직스, 엔켐 등 국내외 200개 배터리 관련 기업이 참가한다.

 

충북도는 이번 전시회에 이차전지 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도내 기업의 참가를 지원했다. 

 

지원 기업은 ㈜고려전자, ㈜마루온, ㈜아이원, 에스엔피, ㈜유진테크놀로지 총 5개 기업으로 전기차 배터리의 부품 및 이차전지 전극 소재 등을 전시할 예정이다. 

 

충청북도는 이차전지 중소기업의 우수제품 전시를 통해 뛰어난 기술을 홍보하고, 바이어 매칭 및 수출상담회 등의 부대행사를 통해 기업 매출 증대를 목표로 하고 있다.

 

이용일 충북도 산업육성과장은 “이번 인터배터리 2022 행사에서 도내 이차전지 기업체 참가 지원을 통해 충북 중소기업의 우수한 기술력 및 경쟁력을 대내외에 홍보할 것이며 그에 따른 경쟁력 강화를 기대한다”고 말했으며, “이차전지 산업 경쟁력이 전국 최상위권에 있는 충북은 앞으로도 소재·부품·완제품에 이르기까지 이차전지 산업 육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