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충북과기원, 미래모빌리티산업 컨퍼런스 개최

친환경 미래모빌리티 전환과 기업 경쟁력 향상을 위한 산학연 네트워크 가져

양정아 기자 | 기사입력 2022/05/18 [11:22]

충북도-충북과기원, 미래모빌리티산업 컨퍼런스 개최

친환경 미래모빌리티 전환과 기업 경쟁력 향상을 위한 산학연 네트워크 가져

양정아 기자 | 입력 : 2022/05/18 [11:22]

 

▲ 충청북도와 충북과기원은 충북 자동차부품기업의 미래차 전환 전략수립을 위한 '충북 미래모빌리티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 양정아 기자

 

충청북도와 충북과학기술혁신원(이하 충북과기원)은 18일 그랜드플라자 청주호텔 우암홀에서 '충북 미래모빌리티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정부의 자동차 부품기업의 미래차 전환 촉진과 친환경 미래모빌리티 중심 사회・산업생태계 구축 기조에 선제적 대응 등 충북의 미래모빌리티산업육성에 대한 충북 자동차부품기업의 미래차 전환 전략수립을 위한 현장의 의견수렴 및 전문가 자문 등을 위해 마련한 자리이다.

 

충북도내 자동차부품 관련 기업의 대표를 비롯해 산・학・연 전문가등 50여명 참석하여 자리를 빛냈다.

 

이날 회의에서는 김규흥 디아더플랜 대표(前한국자동차연구원 전문위원)가 '충북 자동차산업 육성을 위한 지원전략 방안'을 주제로, 이봉현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 전기수소차PD는 '친환경 미래차 관련 산업부 정부과제 동향 및 기업의 대응방안'을 주제로 강연을 진행했다.

 

아울러 강연에 대한 질의응답과 아이디어 제언 및 건의사항 등 자동차부품산업 현장의 목소리를 수렴하여 충청북도의 친환경 미래모빌리티산업을 발전시키기 위한 전략과 방안을 모색했다.

 

또한 기업인과의 간담회를 통해 친환경 미래모빌리티산업 육성과 미래차 전환을 위한 체계적인 지원정책과 전략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공유했다.

 

충북도 신성장산업 안창복 국장은 “이번 컨퍼런스 개최를 통해 그동안 사회적 거리두기로 대면하지 못한 자동차부품기업인들을 직접 뵙는 좋은 계기가 되었으며, 앞으로도 전문가와 기업인과의 지속적인 네트워크 교류로 미래모빌리티 산업을 육성하는 지원시책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이에 충북과기원장 김상규 원장은 “오늘 컨퍼런스에 참석하신 분들은 국가와 우리 도의 경제성장과 산업발전의 역군이라 치하하면서모빌리티기업의 성장과 발전을 위하여 기업인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기술개발, 사업화 등 종합적인 지원을 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